No, 17
이름: 교육팀장
2007/1/19(금)
서울 영유아보육료 상한액 4% 인상  
(서울=연합뉴스) 박성진 기자 = 서울지역 국공립 시설 및 민간어린이집 등의 영유아 보육료 상한액이 오는 3월부터 평균 4% 인상된다.

서울시는 16일 서울시 보육정책위원회를 열어 이 같은 내용의 `2007년도 서울시 보육료 상한액 책정안'을 통과시켰다고 19일 밝혔다.

책정안에 따르면 연령별 보육료 상한액은 0세 영아의 경우 국공립 시설 및 민간어린이집, 가정놀이방 모두 35만원에서 3.1%(1만1천원) 오른 36만1천원으로 결정됐다.

1세 영아의 경우 국공립 시설 및 민간어린이집, 가정놀이방 모두 30만8천원에서 2.9%(9천원) 오른 31만7천원으로 결정됐으며, 2세 영아의 경우 모두 25만4천원에서 3.1%(8천원) 오른 26만2천원으로 책정됐다.

3세 아동은 국공립 시설의 경우 15만8천원에서 13.9%(2만2천원) 오른 18만원으로, 민간어린이집의 경우 20만4천원에서 10.7%(2만2천원) 오른 22만6천원으로 결정됐다.

그러나 가정 놀이방은 23만1천원으로 동결됐다.

4세 이상 아동의 보육료 상한액은 국공립 시설의 경우 15만8천원에서 2.5%(4천원) 오른 16만2천원으로, 민간어린이집의 경우 20만4천원에서 10.3%(2만1천원) 오른 22만5천원으로 각각 조정됐다.

서울시 관계자는 "2세 이하 영아 보육료는 3세 이상 아동 보육료에 비해 이미 높아 부모들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 주기기 위해 3% 이하로 인상을 최대한 억제했다"고 말했다.

이 관계자는 "그러나 3세 아동의 보육료는 오는 3월부터 시행된는 영유아보육법시행규칙에 따라 시설의 아동 대 교사 비율이 20:1에서 15:1로 낮아지고 시설장이 보육교사를 겸직할 수 없게 됨에 따라 물가 인상률 등을 감안해 부득이하게 10% 이상 인상하게 됐다"고 덧붙였다.

신문게재일자 : 연합뉴스 2007/01/19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답변/관련 쓰기 수정/삭제     이전글 다음글    
번호제 목조회
19   유아교육대표자연대, '만5세 초등입학 추진' 사실상 백지화 "환...  1584
18   아이 넷, 보육료 지원 못 받아  1389
17   서울 영유아보육료 상한액 4% 인상  1184
16   2002년 1·2월생 자녀둔 부모들 "유치원 1년 더 보내야 하나"  1542
15   유치원-서울교육청 충돌하나  1560
14   與, 사립유치원도 정부지원 추진  1578
13   학제개편 "유-5-3-4-4"  1357
12   유아교육비 지원 확대  1408
11   학부모, 어린이 성격상담 원장, 교사 강습  1445
10   국·공립 어린이집 '바늘구멍' "애 낳자마자 신청해도 … "  2030

 
처음 이전 다음       목록 쓰기